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요양병원·요양시설 만65세 미만 입소자·종사자 3천879명 우선 접종
 
김희우

26일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남양주에서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128곳에 있는 만65세 미만 입소자와 종사자 3879명이 우선 접종 대상이다.

 

요양병원은 해당 의료기관이 자체 접종으로 진행한다.

 

요양시설에서는 계약된 촉탁의 소속 의료기관 또는 보건소 방문팀이 접종을 맡는다.

 

접종 대상자가 10명 미만이고 거동이 가능한 경우에 한해 보건소 내소 접종도 병행된다.

 

3월부터는 질병관리청이 정한 우선순위에 따라 고위험의료기관 보건의료인과 보건소 코로나19 대응 인력, 소방서 119구급대 등을 대상으로 접종이 이뤄진다.

 

이후에는 2분기 만65세 이상과 의료기관·재가노인복지시설 종사자, 3분기 19~64, 4분기 미접종자 순서로 접종 계획이 잡혀있다.

 

이번 접종에 사용될 백신은 아스트라제네카로, 1차 접종 후 8~12주 간격을 두고 2차 접종을 받아야 한다.

남양주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자는 화도읍 한 요양원에서 일하는 50대 여성 종사자(요양보호사)로 26일 오전 10시 접종이 예정됐다.


기사입력: 2021/02/25 [15:21]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